HOME > SUPPORT > IT NEWS

"올해 반도체장비 투자 역대 최대…韓 투자 1위"

작성자 : 운영자
작성일 : 22-01-18 10:21 조회수 : 1,126
올해 전 세계 반도체 장비 투자가 역대 최대 규모일 것으로 전망됐다.

12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국제반도체장비재료협회(SEMI)는 최근 보고서를 통해 올해 전 세계 반도체 장비 투자액이 전년 대비 10% 증가해 역대 최대 규모인 980억달러(약 116조6천억원)에 달할 것으로 추정됐다.

반도체 투자액은 직전년 대비 2020년에 17%, 지난해에 39% 각각 증가한 것으로 국제반도체장비재료협회는 추정했다. 올해까지 더하면 2020년부터 3년 연속 증가세를 이어가게 되는 셈이다.

국제반도체장비재료협회의 아짓 마노차(Ajit Manocha) 최고경영자(CEO)는 "반도체 장비 산업은 인공지능(AI), 자율주행, 컴퓨팅 등 최신 기술 발전으로 전례 없는 성장을 이뤘다"며 "코로나19가 촉발한 원격근무·교육 수요로 반도체 산업에 대한 생산량 확대 요구도 커지는 중"이라고 말했다.
부문별로는 파운드리(반도체 위탁생산) 분야에 대한 투자가 전년 대비 13% 성장해 올해 전체 반도체 장비 투자의 46%를 차지할 것으로 예상됐다. 메모리 분야는 올해 전체 장비 투자의 37%를 차지할 것으로 분석됐으며, 그중에서도 D램 투자액은 전년보다 줄되 낸드플래시 투자는 반대로 증가할 것으로 전망됐다.

지역별로는 올해 한국에서 반도체 장비 투자가 가장 많이 집행되고, 대만과 중국이 그 뒤를 이을 것으로 예상됐다. 한국과 대만, 중국 등 3개국이 전 세계 투자의 73%를 차지할 것이라고 협회는 전망했다.

한국과 대만에 대한 투자액은 전년 대비 각각 14% 증가하고, 대 중국 투자액은 전년보다 20% 감소할 것으로 예상됐다.

[출처:연합뉴스]
https://www.wowtv.co.kr/NewsCenter/News/Read?articleId=A202201120213&t=NN